내 머리 속의 지우개

내 머리 속의 지우개라는 영화를 봤다.
S양과 J군이 나오는 거라 안봤었는데.... ;;;
머리 식힐겸해서 보기 시작한 영화를.... 끝끝내는 눈물과 함께 볼 수 밖에 없었다.

나의 그대가 온다면....
몸과 마음을 바쳐 충성을 다 할 굳은 다짐이 되어 있었다고 생각했었지만....
이 영화를 보는 내내.... 모두 나의 자만이었구나.... 라는 걸 느끼게 되었다.


참았던 눈물이 흐르기 시작한 장면이다.
영화를 보지 않은 상황에서 이 사진만 본다면....
참 이쁘고 아기자기한 방이라고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만약 내가 이런 상황이었다해도.... 요것까지는 할 수 있으리라.... 여겼다.
하지만....
예전에 사랑했던 남자의 이름을 부르며 사랑한다고 하는 여자에게....
환한 웃음을 선사하는 장면을 보면서...
난...
여지없이 무너져버리고 말았다.

영화이기에 가능한 것일까??
이러한 설정도....
그리고 이러한 사랑도....
영화이기에 가능한 것일까???

어쩌면...
매일 마트를 찾아가 콜라를 마실지도 모르겠다.;;;

'재미&취미'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 공감... 골방환상곡~  (0) 2006.05.04
내가 부는 꽃피는 봄이 오면~  (0) 2006.05.01
너는 내 운명.  (0) 2006.05.01
내 머리 속의 지우개  (0) 2006.04.18
스타벅스의 속마음?  (4) 2006.04.17
아~~주 오래된 유머  (2) 2006.04.13